Los Angeles

Clear
75.4°

2018.11.18(SUN)

Follow Us

장석기 교수의 온 플레인 골프 스윙 40

[텍사스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5/05/18 08:35

손과 팔의 최대 신장 한계 지점

사진 1> 클럽의 토우가 낮게 목표를 향하고, 왼 손등이 평편하고, 양팔이 완전히 신장된 지점을 이해한다.<br>사진 2> 왼팔의 역회전과 더불어 팔이 대문자 X자처럼 되게 하여 가슴으로부터 멀리 뻗어준다.<br>사진 3> 클럽헤드 스피드가 극대화 할 수 있도록 평행각으로 클럽헤드를 머리로부터 아주 멀리 최대로 분리한다.

사진 1> 클럽의 토우가 낮게 목표를 향하고, 왼 손등이 평편하고, 양팔이 완전히 신장된 지점을 이해한다.
사진 2> 왼팔의 역회전과 더불어 팔이 대문자 X자처럼 되게 하여 가슴으로부터 멀리 뻗어준다.
사진 3> 클럽헤드 스피드가 극대화 할 수 있도록 평행각으로 클럽헤드를 머리로부터 아주 멀리 최대로 분리한다.

힙이 어깨를 리드하는 가운데, 몸의 회전은 타격 내내 계속 되어야 한다. 이때 분명히 할 것은 스루스윙은 백스윙과 마찬가지로 손과 팔이 반드시 몸 앞에서 멀리 유지되어야 한다는 사실이다. 그래서 스루스윙의 플레인 은 백스윙이 거울에 비친 대칭 이미지라고 한다.

기억이 날 것이다. 클럽의 토우가 사진<1>처럼 지면에 낮게 목표를 향하고, 왼손등이 평편해지고, 양팔이 완전히 신장된 지점인 포스트 임팩트, 이 지점을 손과 팔의 최초 신장 지점이라고 한다. 이 지점을 지나자마자, 사진<2>처럼 왼팔의 역회전과 더불어, 손과 팔을 몸 앞으로 좀 더 멀리 쭉 뻗어주어, 셰프트가 지면과 볼 투 타겟 선에 평행이 되게 한다, 이지점을 해프웨이 쓰루 혹은 크로스 오버 엑스텐션이라 한다.

이 지점을 지나자마자 클럽을 사진<3>처럼 평행각으로 릴리스 하여 최대 신장 한계 지점에 이르게 해야 한다. 그래야 만이 클럽 헤드 스피드가 극대화 하게 된다.

그러나 백스윙에서 상체가 볼 뒤로 회전되는 것이 아니라 볼 앞으로 회전되는 즉 백스윙에서 왼 어깨가 떨어지면서 상체가 목표 쪽으로 기울어지는 저 보기 흉한 ‘리버스 피벗’을 하게 되면 다운스윙에서 체중이 오른발에 실리게 되면서 임팩트 시에는 왼 손목이 저절로 구부러져 컵이 되면서 볼이 아주 높이 뜨게 된다.

이렇게 되면 하체의 턴 스루가 어려워져 손과 팔을 몸 앞으로 높게 멀리 뻗어 줄 수가 없게 된다. 때문에 올바른 체중 이동과 더불어 클럽페이스가 반드시 스퀘어 되어야 한다는 전제 조건 하에, 클럽 셰프트가 어드레스 때의 셰프트 각도인 플레인각에 평행이 되는 평행각으로 위치케 해야 한다.

동시에 클럽헤드의 “휙-휙” 소리가 왼쪽 귀에 들리게끔 아주 부드럽고 빠르게 스윙해야 한다. 이때 클럽헤드의 “휙-휙” 소리가 오른쪽 귀에 들린다면 여러분의 머리는 이미 릴리스 된 것이 분명하다.

이제 이 멋진 온 플레인 골프 스윙은 경제적으로 풍요로운 사람들만이 할 수 있는 전유물이 아니라, 프로나 아마추어 남녀노소를 불구하고 누구나 다 할 수 있는 새로운 개념의 스윙이라는 사실을 분명히 알아두도록 하자. 타이거 우즈 같은 세계 최고의 선수도 살아남기 위해서 선택했던 것이 이 온 플레인 스윙이었다. 이 멋진 스윙을 겸손한 마음으로 받아들인다면, 누구나 아주 멋진 스윙 플레인을 구사할 수 있게 된다.

※ 이 칼럼은 장석기 교수의 지적 재산이기 때문에 모방하거나 도용케 되면 법적인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장석기 교수는 타이거 우즈의 코치였던 행크 헤인니의 제자로서 ‘온 플레인 스윙 이론’을 특허로 받아낸 스윙 플랜의 대가이며, 롱 게임숏 게임퍼팅의 매스터이다. 장 티칭 디렉터는 텍사스주 최고의 선생으로 선정된, 미국 사회에서 가장 인정받는, 행크 헤인니의 어시스턴트 겸 티칭 디렉터로 활동하고 있다. 온 플레인 골프 스윙은 배우기가 어렵고 오랜 시간이 걸리지만, 제대로 배워놓으면 일생 동안 흔들림이 거의 없다. 더불어 ‘퍼팅치핑로우 피치스탠다드 피치하이 피치소프트 샷팝 샷러브 샷벙커 샷 같은 숏 게임의 테크닉과 트러블 샷들을 가장 과학적인 방법으로 매뉴얼을 만들어 놓았으며, 영어와 한국어로 역학적-물리학적-기하학적인 측면을 컴퓨터 그래픽으로 완벽하게 증명하면서 이해시킨다.<연락처: 580-695-7491>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