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8.8°

2018.11.15(THU)

Follow Us

한인 청소년들 전국 양궁대회 휩쓸어

진민재 기자 chin.minjai@koreadaily.com
진민재 기자 chin.minjai@koreadaily.com

[워싱턴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3/14 06:50

VA 윈앤알처리클럽 소속
입문 1년 만에 1~3위 입상

강동원 감독(사진 오른쪽)과 입상한 학생들

강동원 감독(사진 오른쪽)과 입상한 학생들

워싱턴 지역 한인 청소년들이 지난 10~12일 버지니아 해리슨버그에서 연이어 개최된 2017 JOAD 전국 인도어 챔피언십 대회와 USA 양궁 전국 챔피언십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메달을 휩쓸었다. 이 대회에는 전국에서 수백 명의 유소년 및 청소년 선수들이 출전해 양궁 실력을 겨뤘다.

지난 1년 동안 수상 학생들을 지도해 온 윈앤알처리클럽(Win&Archery Club) 강동원 감독은 “대부분 학생이 양궁을 시작한 지 얼마 안 됐는데 하루도 빠짐없이 수업에 전념할 뿐 아니라, 수업 이외에도 매일 1~2시간씩 개별적으로 열심히 연습해 준 덕분”이라며 “특히 이렇게 단시간에 우수한 성적을 거두니 지도하는 보람과 기쁨을 느낀다”고 말했다.

지난 2월 워싱턴 지역에서 처음으로 버지니아 샌틸리에 양궁 클럽 ‘윈앤알처리클럽’을 연 강동원 감독은 한국 양궁 국가대표 출신으로, 1993~95년 3년 연속 대한양궁협회 최우수 지도자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미국 양궁 지도자 자격증을 갖고 있다.

한편 이 대회 워싱턴지역 한인 입상자는 다음과 같다. ▷윌리엄 리(네이비초교 6년/JOAD 2위, USA 1위) ▷안진서(더포토맥 6년/JOAD 1위) ▷오준서(웃슨고교 9년/JOAD 카뎃 3위, USA 2위) ▷마이클 정(라우든카운티고교12년/JOAD 주니어 3위, USA 2DNL) ▷앤디 유(라니어중7년/USA 3위) ▷김현비(세달리중7년/USA 3위) ▷클로이 유(캔터버리우즈초교/JOAD 3위, USA 2위)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