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9.0°

2020.04.06(Mon)

뉴저지 AWCA 센서스 홍보 나섰다

심종민 기자 shim.jongmin@koreadailyny.com
심종민 기자 shim.jongmin@koreadailyny.com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20/02/18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20/02/17 16:26

17일 본격 활동 알리는 발대식
버겐카운티 유일 아시안 단체

다민족 40명 자원봉사자 구성
'10-10-10 프로젝트' 슬로건

17일 뉴저지주 티넥의 아시안여성사회봉사센터(AWCA·사무총장 제미경·앞줄 왼쪽)가 40여 명의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센서스 홍보활동의 시작을 알리는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날 저메인 오티즈 버겐카운티의원(프리홀더·앞줄 왼쪽 6번째), 앤드류 김 2020 뉴저지 한인인구조사위원회 위원장(맨 뒷줄 오른쪽) 등이 참석해 활동을 격려했다.

17일 뉴저지주 티넥의 아시안여성사회봉사센터(AWCA·사무총장 제미경·앞줄 왼쪽)가 40여 명의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센서스 홍보활동의 시작을 알리는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날 저메인 오티즈 버겐카운티의원(프리홀더·앞줄 왼쪽 6번째), 앤드류 김 2020 뉴저지 한인인구조사위원회 위원장(맨 뒷줄 오른쪽) 등이 참석해 활동을 격려했다.

뉴저지주 티넥의 비영리단체 아시안여성사회봉사센터(AWCA)가 다가오는 인구조사(센서스)에 대한 홍보에 앞장선다.

17일 AWCA는 공식적으로 센서스 홍보 활동의 출발을 알리는 발대식을 열고 한인·중국·일본인 등 다민족 40여 명으로 구성된 자원봉사자와 함께 지역주민들에게 센서스의 중요성을 알리고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버겐카운티 센서스위원회를 주관하고 있는 저메인 오티즈(민주) 버겐카운티의원(프리홀더), 2020 한인인구조사 추진위원회 앤드류 김 위원장, 인구조사국 요원 등이 참여해 커뮤니티 내 학교·병원·도로·의료·노인·아동복지 등을 위한 연방예산을 배분하며 연방의석을 결정하는 데 결정적 역할을 하는 센서스 참여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오티즈 의원은 “버겐카운티는 아시안 인구가 많은 뉴저지주의 대표적 지역이다. 갈수록 늘고 있는 아시안들의 권익을 대변하려면 인구조사에 꼭 참여해야 한다”며 “AWCA와 자원봉사자들이 이 막중한 임무를 잘 수행해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AWCA는 뉴저지주정부 센서스위원회(Department of State Complete Count Commission)의 지원금을 받는 버겐카운티의 비영리단체 3곳 중 유일한 아시안 관련 단체로 선정됐다.

제미경 AWCA 사무총장은 "한인과 중국·일본계 이민자 등을 대상으로 하는 센서스 홍보 활동을 위한 팝업 센터를 열고 홍보에 매진할 것”이라 설명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