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2.8°

2018.10.18(THU)

Follow Us

한인 초등생 골퍼 형제 ‘올해의 선수상’

[샌디에이고 중앙일보] 발행 2013/10/16 미주판 0면 기사입력 2013/10/15 18:02

‘US Kids 골프대회’ 우승

:‘2013년 US Kids 골프대회’에 출전한 정용환·다환 형제가 기록적인 성적으로 나란히 올해의 선수상에 올랐다. <br>

:‘2013년 US Kids 골프대회’에 출전한 정용환·다환 형제가 기록적인 성적으로 나란히 올해의 선수상에 올랐다.

샌디에이고 지역의 초등생 골프 형제가 나란히 올해의 선수상에 올라 화제다.

2010년 US Kids 월드 챔피언 출신인 정용환(앤드류·11세)군과 동생 다환(알렉스·8세)군이 지난 8월과 9월 2개월간 팜 스프링스에서 열린 ‘2013년 US Kids 골프대회’ 에 출전, 최종합산 최고 포인트를 획득해 ‘올해의 선수상’을 받았다.

코체야 밸리 투어(Coachella Valley Tour)로 명명된 올해 대회는 총 8번의 게임이 진행됐는데 이들 형제들은 이 중 7개의 게임에 출전해 각 연령 그룹에서 매 게임 동시에 우승하는 진기록도 세웠다.

특히 숏게임에 강하고 코스 매니지먼트 기술이 능해 장래가 촉망되는 용환군은 이 대회에서 평균타수 69.14타를 기록해 관계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는데 그 중에서도 LAPGA 나비스코 챔피언십 코스인 미션 힐즈(Mission Hills) CC에서는 63타(9언더파, 버디 7개, 이글1개)를 쳐 대회 기록을 갱신하는 기염을 토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