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7.3°

2018.09.24(MON)

Follow Us

캐나다 내 진짜 한국인은 19만 8210명

[밴쿠버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5/30 16:03

캐나다 출생자 4만 3280명

15세이상 한인실업률 8.5%

중국 출생 한인도 1660명

2016년 인구센서스에서 자신을 민족적 뿌리(Ethnic origin)를 한인이라고 밝힌 인구가 최초로 밝혀졌다.

연방통계청은 30일자로 각 민족적 뿌리를 근거로 한 분석자료를 발표했는데 자신을 한인이라고 밝힌 인구는 총 19만 8210명이었다. 이중 남성은 9만 3685명, 여성은 10만 4530명이다.

그러나 이 숫자도 캐나다에 거주하는 모든 한인 수를 반영하지 못한다. 주택 중심으로 인구센서스가 조사되기 때문에 어학연수생이나, 조기유학생 등 독립 거주지가 없는 경우 배제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장단기를 포함한 캐나다 전체 유학생 숫자에서 한국이 중국과 1~2위를 다투는 상황을 감안한다면 그 수는 몇 만 명으로 추산되기 때문이다.

이번 통계청 발표에서 한인가정 중 가족들만이 함께 사는 인구는 15만 2065명인데, 이중 자녀를 둔 전형적인 가정인구가 10만 4865명으로 전체 한인의 절반을 조금 넘겼다. 반면 자녀 없이 커플만 사는 총 한인은 2만 6290명이고, 편부모 가정 총 인구도 2만 910명이나 됐다.

조부모와 손자 등으로 구성된 대가족 가구의 한인 총수는 9840명으로 나타났다. 또 한 주택에 여러 가족이 사는 인구는 1만 3640명이고, 가족이 아닌데 여러 명이 함께 거주하는 수는 9680명이다. 그리고 일인가구는 1만 2985명으로 조사됐는데 이중 남성은 5945명, 여성은 7040명이었다.

15세 이상 인구 중 25%의 샘플 조사를 근거로 한 결혼 여부에 대한 통계에서 결혼 또는 동거를 한인 총 수는 9만 3415명이었다. 이중 동거자는 5470명이다.

결혼이나 동거를 하지 않는 15세 한인 총 수는 6만 7880명인데 이중 전혀 결혼을 하지 않은 인구는 5만 6585명이고, 별거가 2970명, 이혼이 4680명, 배우자가 사망한 경우가 3645명이다.

이들 한인 중에 캐나다 시민권을 가진 인구는 13만 4560명인데 이중 복수 시민권을 가진 인구도 4320명에 달했다.

캐나다로 이민을 혼 한인 수는 총 12만 9650명인데 이들의 이민 시기별 인구를 보면 1981년 이전 이민자는 총 1만 3600명이다. 1981-1990년이 1만 1835명이고, 1991-2000년은 3만 190명이다. 그리고 2001-2010년 사이에는 5만 960명인데, 이를 다시 2001-2005년 사이가 2만 6435명, 2006-2010년 사이가 2만 4530명이다. 가장 최신인 2011-2016년 사이는 2만 3070명이다.

캐나다에서 태어난 한인 수는 총 4만 3280명이며, 비영주권 신분으로 체류하는 한인은 2만 5280명이다.

연령별로 보면 5세 이하가 9440명, 5-14세가 2만 7625명, 15-24세가 1만 9560명, 25-44세가 5만 8275명이며, 45세 이상이 1만 4755명으로 나타났다.

1980년부터 2016년까지 한인 이민자 총 11만 6850명을 카테고리별로 보면 경제 이민은 총 9만 6295명인데 이중 주신청자는 2만 8750명, 부양가족은 6만 7550명이었다. 가족 초청 이민자는 1만 8530명이고 난민도 1105명이며, 나머지 카테고리가 915명이었다.

총 한인의 출생지별로 보면 캐나다 출생자가 4만 1100명이다.

캐나다 이외 지역 출생자 15만 7115명 중 한국 출생자가 14만 8665명으로 가장 많았고 북한 출신도 960명인데 탈북자보다는 상당수가 한국 분단전에 내려온 실향민을 가능성이 높다.

대륙별로는 아메리카 대륙 출생자는 미국이 대부분인 보이는 북아메리카 출생 한인이 1840명을 포함해 총 2275명이다. 미국 이외에 브라질, 아르헨티나가 100명 이상이었다.

유럽 출생사는 총 830명으로 서유럽에서는 독일이 210명으로 가장 많았고, 영국이 110명이었으며, 동유럽에서는 러시아 연방이 280명으로 가장 많았다.

아시아에서 중국 출생자도 1660명이었으며, 일본 출생자는 880명, 홍콩도 110명이었다. 동남아시아 중 필리핀 출생자가 160명으로 나왔다. 중동이나 중앙아시아도 고려인으로 보이는 한인들이 꽤 있는데 카자흐스탄이 560명이나 되며, 우즈베키스탄 270명이고, 키르키스탄도 215명이나 됐다.

오세아니아 출생자 중 오스트레일리아가 100명이었다.

세대별로 보면 1세대가 15만 7115명으로 절대 다수를 차지했고, 이어 2세대는 3만 7430명, 그리고 3세대는 3670명이었다.

학력수준으로 보면 15세 이상 인구 중 학사학위자가 5만 3275명으로 가장 많았고, 석사도 1만 2105명이며 박사도 2220명이었다. 또 의사 약사 등 의료 관련 학위자도 1540명이나 됐다.

고용상태에서 15세 이상 노동시장에 참여하려는 인원은 총 9만 8415명이고 이중 고용은 9만 95명이다. 이를 기준으로 실업률은 8.5%에 달했다. 한인 자영업자 수는 2만 120명이다.


표영태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