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8.6°

2018.09.25(TUE)

Follow Us

하와이섬 화산 분출 용암 수영장 10만여 개 채울 양

[LA중앙일보] 발행 2018/06/22 미주판 12면 기사입력 2018/06/21 19:04

하와이주 하와이섬(일명 빅아일랜드) 동단 킬라우에아 화산에서 지금까지 약 50일간 흘러나온 용암의 양이 2억5000만㎥에 달한다고 USA투데이가 21일 전했다. 이는 올림픽 규격 수영장 10만 개를 채우고도 남을 만한 양이다.

지질조사국(USGS)의 화산학자 웬디 스토벌은 신문에 "근래 화산 분화 기록에서 이런 정도의 용암 분출 규모를 목격한 적이 없다"면서 "1955년과 1960년 킬라우에아 화산 분화, 1984년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 기록을 모두 추월했다"고 말했다.

킬라우에아 화산은 지난달 3일 규모 5.0의 강진과 함께 용암 분출을 시작했으며 이후 수백 차례 지진이 이어지며 수십 군데 분화구 균열에서 섭씨 1200도~2000도의 용암이 끊임없이 흘러나오고 있다. 그동안 가옥 557채가 전파됐고 주민 2000여 명이 대피했다.

지질조사국은 최근 화산 활동을 보면 대폭발을 일으킬 우려는 잦아든 것으로 보인다면서 용암 분출이 언제 멈출 지는 예측하기 힘들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하와이섬 용암-허리케인 대피명령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