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3°

2018.09.21(FRI)

Follow Us

"라테에서 세제 냄새가…" 캐나다 맥도널드서 소동

[LA중앙일보] 발행 2018/08/03 경제 2면 기사입력 2018/08/02 18:20

맥도널드의 라테 음료를 마신 임산부가 '세제 맛'을 호소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CBS뉴스는 지난 1일 캐나다 앨버타주의 맥도널드에서 라테를 구입한 여성이 이같은 불만을 토로했다고 전했다. 이 매장의 라테 제조기 옆에 세제 기구가 붙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보건 당국은 피해 여성에게서 건강 이상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맥도널드 측은 즉각 사과성명을 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