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71.0°

2020.09.27(Sun)

김민희씨 토론토대 총학생회장 당선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토론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09/03/31 11:14

18명 후보 중 최다 득표ㆍㆍㆍ큰빛교회 EM 출석

큰빛교회 EM에 출석하는 김민희(영어명 마가렛)씨가 토론토대 총학생회장으로 당선됐다.

아트와 사이언스학부 2학년으로 정치과학과 윤리,사회,법학을 복수 전공하는 김씨는 총학생회장으로서 단순히 대변자를 넘어 대학 행정부와 다양한 학생그룹 사이를 원활하게 하는 다리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9-20일 실시된 투표에서 18명의 후보 중 최다 득표로 당선된 김씨는 지난 연말 나이아가라 쉐라톤 호텔에서 2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된 미전도종족 선교대회 ‘세계한인 청년 선교축제(GKYM)'에서 자원봉사자로 활동하는 등 하나님을 섬기는 일에도 열심이다.

김씨는 출사표를 통해 “지난 2007년 토론토대 통계에 따르면 학부생들 중 아시아계가 46% 이상이었으며 한인학생이 그중 12.8%를 차지했다. 이처럼 한인학생 비중이 크지만 대학정치참여나 관심은 많지않은 것같다. 우리가 소속된 공동체 형편과 사정을 알며 우리의 생각을 피력하고 발전시켜 나가는 것은 중요한 일입니다. 코리안-캐네디언으로서 확고한 정체감을 갖고 대학사회 운영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토론토대 운영위원회(Governing Council)는 이 대학 최고의 조직으로 데이빗 피터슨 총장을 비롯 대학내외 50인으로 구성한다. 아카데믹, 대학행정, 학생관련사항을 결정한다. 김씨는 이 곳에 학부대표 (Full-Time Undergrad Student Rep for Arts & Science) 로 참가한다.

(김영주 기자 nicole@joongangcanada.com)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한청수 한의사

한청수 한의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