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6.0°

2020.10.21(Wed)

[사진]정우람-이해창,'9회 삼자범퇴로 완벽하게 끝냈어'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OSEN] 기사입력 2020/09/18 05:35


[OSEN=고척,박준형 기자] 한화 이글스가 마운드의 힘으로 2연패를 끊었다. 

한화는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의 원정경기에서 2-0 무실점 승리를 거두고 2연패를 끝냈다. 

선발투수 김이환은 4⅓이닝 4피안타 3탈삼진 3볼넷 무실점으로 호투했지만 5이닝을 채우지 못해 아쉽게 승리투수가 되지 못했다. 윤대경(⅔이닝 무실점)-강재민(1⅔이닝 무실점)-박상원(1⅓이닝)-정우람(1이닝)으로 이어지는 불펜진은 리드를 뺏기지 않고 팀 승리를 지켰다.  정우람은 오랜만에 세이브를 성공시키며 시즌 12세이브를 기록했다.

경기종료 후 한화 이해창과 정우람이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 soul1014@osen.co.kr

박준형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동익 공인 세무사

박동익 공인 세무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