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9.0°

2020.09.26(Sat)

“주말, 성탄절 전날 눈폭풍”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토론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08/12/17 12:06

17일 토론토를 포함한 온주 남부에 지역별로 5~15cm의 눈이 내린 가운데 기상당국은 광역토론토(GTA)에 오는 주말부터 크리스마스때까지 3차례의 겨울 눈폭풍이 몰아칠 것이라고 예보했다.

연방환경성의 기상전문가 리아 알센은 “17일 오전 토론토 다운타운은 9cm, 피어슨 국제공항을 낀 미시사가지역엔 약 8cm의 눈이 내렸다”며 “19일(금요일) 오전 러시아워 때와 21일(일요일)크리스마스 이브인 24일을 포함해 3차례의 눈폭풍이 엄습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환경성에 따르면 GTA 일원의 기온은 17일 최저 섭씨 영하 7시/최고 0도에 이어 주말까지 빙점 수위를 머물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16일 밤부터 내린 눈으로 17일 아침 출근길에 곳곳에서 접촉사고가 빈발했다.

온주경찰(OPP)는 200여건의 사고가 발생했으나 다행히 심한 충돌사고는 없었다고 전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클라라 안 플래너

클라라 안 플래너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