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2.0°

2020.09.24(Thu)

릴아시안영화제 ‘헨젤과 그레틸’ 상영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토론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08/10/22 11:46

헨젤과 그레텔 포스터

헨젤과 그레텔 포스터

11월12일(수) 개막, 나흘간 열리는 토론토릴아시안국제영화제(Toronto Reel Asi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가 지난 21일 미디어 공개행사를 갖고 상영작품들을 소개했다.

이번 행사엔 한국을 비롯, 홍콩, 일본, 대만, 태국,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등 아시아국에서 제작한 영화와 아시아 출신 미주 영화인들의 작품, 약 60편이 소개된다.

한국영화는 ‘헨젤과 그레텔(임필성 감독)’이 초청된다. 장편영화 부문에서 소개되는 이 영화는 잔혹동화라는 독특한 장르로 작년 한국에서 개봉했던 작품.

‘만약 헨젤과 그레텔이 집으로 돌아오지 못한 채 아이들끼리 숲 속에서 살아남아야 했다면?’ 잔혹한 상상을 영화의 출발점으로 삼는다. 천정명과 은원재 등이 출연한다. 상영일은 11월13일(목) 오후 9시30분 토론토대 이니스타운 홀(2 Sussex Ave.)이다.

또한 한인 영화인이자 방송인인 이민숙씨가 감독한 ‘타이거 스프릿(Tiger Spirit)’도 볼 수 있다. 이 다큐는 지난 4월 캐나다국제다큐멘터리 페스티벌, ‘핫 독스(Hot Docs)’에 출품돼 호평을 받았다. 상영 시간은 11월16일(일) 오후 5시30분, 장소는 역시 이니스 타운 홀.

이 다큐는 2006년 봄부터 이씨가 한국과 북한, 비무장 지대 등을 촬영해 작년에 완성한 것으로 민족의 재결합을 주제로 삼았다. 97년 한인 2세 아니타 이 감독이 아시아 영화 소개 및 문화 교류를 위해 설립, 토론토 대표적인 독립영화제로 자리잡았다. 올해로 12회를 맞는다.

입장료는 일반 10달러, 학생ㆍ노인 5달러. 자세한 내용은 www.reelasian.com 참조.

(김영주 기자 nicole@joongangcanada.com)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