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2.1°

2018.11.21(WED)

Follow Us

자녀들의 미래를 여는 재정보조신청 [학자금 칼럼]

[조인스아메리카] 기사입력 2016/02/08 10:00

리차드 명 / AGM칼리지플래닝 대표

재정보조에 대한 신청도 중요하지만 지원하거나 재학하는 대학에서 보다 나은 재정보조지원을 받기 위해서는 시작보다 끝까지 진행과 점검의 고삐를 늦추지 않는 것이 무엇보다 성공의 열쇠가 일 것이다. 마치 마라톤에 우리는 인생을 종종 비유한다.

아마도, 모두가 함께 동시에 달리기를 시작하지만 결국 주가 결승점까지 최선을 다해 경주할 수 있을지에 따라서 그 성패가 완전히 달라질 수 있는 것이 재정보조의 문제이기 때문이다. 또한, 재정보조의 진행은 아무리 목적하는 바가 모두들 같다고는 하지만 동일한 대학에서 같이 신청을 하고 진행은 하지만 어떤 길을 선택해 진행할 수 있는 지에도 그 결과는 크게 달라질 수 있다.

재정보조의 신청은 누구든지 시작할 수는 있다. 그러나, 그 결과가 천차만별 다른 이유는 무엇일까? 이는 재정보조신청 이후에 얼마나 지속적으로 진행에 대한 마무리를 더 잘 할 수 있는지의 노력에 따라 마라톤과 같이 그 결승점에 일찍 도달할 수도 있고 때로는 결승점이 어디인지 방향조차 잃어버리는 일도 발생한다.

또한, 결과적인 측면에서 보면 재정보조의 신청 이후 해당 대학들과 진행해 나가는 과정에서 대학들의 요구서류에 대한 제출과 검증과정에서 제출내용에 대한 질문들을 어떻게 답변하고 진행해 나갈 수 있을지에 따라서도 큰 편차와 어려움도 겪을 수 있다.

대부분의 가정에서 자신들의 수입과 자산이 매우 간단하다고 안심할 수는 있지만 막상 재정보조 제의를 대학에서 받아도 대학에서 가정상황에 알맞게 재정보조를 지원해 주었는지 조차 모르는 상황이라면 대학에서 설사 적은 금액을 지원했다고 해도 이를 그냥 지나치기 쉬워 실질적인 혜택을 놓치는 경우가 많을 것이다.

따라서, 재정보조를 잘 받기 위해서는 기본적으로 대학마다 재정보조를 검증할 수 있는 가장 빠른 해법에 대한 대책부터 마련해 진행하는 일이 우선적으로 선행되어야 할 것이다.

예를 들자면, A라는 대학에서 총 학비가 6만 5천 달러라고 가정할 때 가정분담금이 매우 적은 관계로 대학에서 5만 7천 달러를 제의 받았다면 대부분의 가정들은 매우 흡족할 수가 있겠으나, 차후에 해당 대학에서 자신과 동일한 가정형편에 대해 보조금의 총 합계를 6만 달러를 지원받는 것이 평균이라면 특히, 무상보조금으로 Grant나 Scholarship의 금액이 적게 지급되었다는 사실을 알 경우에 과연 처음에 느꼈던 대학의 재정보조 제의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동일하게 유지할 수 있을 지 생각해봐야 할 문제이다.

따라서, 합격한 대학에서 우선적으로 재정보조에 대한 제의를 받았다면 일단, 얼마나 잘 받았는지 혹은 덜 받았는지를 반드시 평가한 후에 진행해 나가야 할 것이다. 참고로 여러 대학들에 대해서 현 가정상황에 대한 재정보조금을 계산해 실질적인 재정보조금과 비교해 보는 일은 필수적인 일이 아닐 수 없는데 필자는 아래의 웹사이트 링크에 이러한 비교계산기를 올려 놓았기에 자신의 가정형편에 기준해서 앞으로 대학과 어필을 진행해야 할지 여부를 비교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사료된다. (i.e. http://www.agmcollege.com/spa/efc/ ) 자녀가 대학을 진학 시 합격한 대학으로부터 어떠한 재정보조지원을 잘 받을 수 있는 지에 따라서 진학할 대학의 선택도 많은 영향이 미치는 일이므로 곧 재정보조의 결과는 자녀들의 미래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다시 말하면 자녀들에게는 인생항로에서 미래를 향한 중대한 선택의 시작이 바로 재정보조의 신청인 것이다. 따라서, 보다 신중히 준비와 점검을 진행해가며 실수가 없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야 할 시점이 바로 요즈음과 같은 시기이다.

▷문의: 301-219-3719

관련기사 리차드 명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