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6.9°

2018.11.18(SUN)

Follow Us

청와대 '평창 개막식 초청장' 받은 MB…"참석하겠다"

[조인스] 기사입력 2018/01/31 10:31

[앵커]

청와대가 오늘(31일)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평창올림픽 개막식 초청장을 전달했습니다. 검찰 수사가 전방위로 진행 중인 만큼 이 전 대통령이 이 초청을 수락할지 여부에 관심이 쏠렸는데, 이 전 대통령은 그 자리에서 바로 참석의사를 밝혔다고 하는군요.

이서준 기자입니다.



[기자]

한병도 청와대 정무수석이 이명박 전 대통령의 사무실을 방문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지시로 평창올림픽 초청장을 전달하기 위해서 입니다.

이 전 대통령은 국정원 특활비 수수와 다스 실소유 관련 검찰 수사를 의식한 듯 전제를 달았지만 긍정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명박/전 대통령 : 여러 이야기가 있지만 긍정적으로 알려드리도록 할까 합니다. 대통령께 말씀전해주시고…]

실제로 한 수석은 면담을 마친 직후 이 전 대통령이 참석을 확답했다고 전했습니다.

검찰은 올림픽 직후 이 전 대통령의 소환을 검토 중입니다.

이 때문에 올림픽에 참석했다 수사 관련 질문만 받을 수 있다는 우려가 이 전 대통령 참모들 사이에서도 나왔습니다.

하지만 검찰 수사를 이미 '정치적 보복'으로 규정한 만큼 초청에 응하지 않는 게 오히려 어색하다는 의견이 주변에서 우세했던 거로 알려졌습니다.

문 대통령과 이 전 대통령이 개막식에서 만나게 되면 2015년 김영삼 전 대통령 장례 때 이후 2년여 만입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이 전 대통령이 검찰 수사를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와 연관 짓자 "분노를 금할 수 없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관련기사 평창올림픽-남북 행사, 도핑검사-5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Video New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