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1.1°

2018.11.13(TUE)

Follow Us

Mnet ‘슈퍼인턴’, ‘NO스펙’ JYP 입사 프로젝트...1월 초 첫방 [공식입장]

[OSEN] 기사입력 2018/11/06 20:08

[OSEN=유지혜 기자]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공개 인턴 채용 소식으로 화제를 불러모은 Mnet ‘슈퍼인턴’이 내년 1월 첫 방송된다. 
 
‘슈퍼인턴’은 나이·성별·학력·경력 등 소위 스펙과 관계없이, 오직 지원자의 열정과 간절함을 기준으로 최종 합격자를 선발하는 프로그램이다. 갈수록 심각해지는 취업난 속, 엔터테인먼트 업계 취업을 희망하는 수많은 인재들에게 정당한 기회를 만들어주고자 기획됐다. 

음악에 대한 열정 하나로 시작해 자타공인 최고의 엔터테인먼트사로 성장한 지금, 더욱 큰 비전을 함께 할 인재를 찾는 JYP가 취지에 공감해 프로젝트를 함께 하기로 결정했다. JYP의 CCO(크리에이티브 총괄 책임자) 박진영은 이를 위해 지난 1일 오후, 서울 광화문 중앙광장에서 열린 '2018 리스타트 잡페어' 내 JYP 채용부스에서 구직자들과 1:1 멘토링을 진행하고 취업 준비생들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담은 간략한 강연을 펼치는 등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기도 했다.
 
JYP가 찾는 ‘슈퍼인턴’의 기준은 열정이다. 오늘 공개된 ‘슈퍼인턴’ 티저 영상에서 박진영 CCO는 “스펙을 안 본다는 건 오히려 능력을 더 철저히 보겠다는 얘기지 능력을 안 보겠다는 것이 아니다”라며 확고한 기준을 밝혔다. JYP의 강·약점, 기회와 위기에 대해 지원자 개인의 생각과 의견을 기술한 SWOT 분석만이 평가 요소다. 모집이 시작된 지 일주일 만에 이미 3천 5백명이 ‘슈퍼인턴’에 지원해 관심을 실감케 했다. 

오는 18일(일) 자정까지 지원자 모집이 진행되는 만큼 가능성 있는 인재들의 지원 열기가 더욱 뜨거워질 전망이다. 서류 심사 및 면접으로 ‘슈퍼인턴’들이 선발되고, 이 중 JYP에서 총 6주 간의 미션 수행 과정을 통과한 최종 합격자가 정직원으로 입사하게 된다. ‘JYP의 공정함과 진정성’을 약속한 만큼, 서류 심사와 면접, 미션 수행 과정, 최종 합격자 발표의 순간까지 모두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취업난 해소를 위한 NO스펙 입사 프로젝트 ‘슈퍼인턴’은 2019년 1월 초 Mnet에서 방송된다./ yjh0304@osen.co.kr

[사진] Mnet 제공.
 

유지혜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