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1.3°

2018.12.15(SAT)

“애틀랜타 집값, 가파른 상승세”

허겸 기자
허겸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3/01 16:46

12월 주택가격 6.3% 올라
전국 평균 상승률 웃돌아


메트로 애틀랜타의 집값이 가파른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다.

지난달 28일 발표된 S&P 케이스-실러 주택가격지수에 따르면 작년 12월 메트로 애틀랜타의 주택가격지수는 전년 동기 대비 6.3% 상승했다. 이는 전국 평균 상승률인 5.8%를 상회한 것이다.

지난해 12월 전국 주택가격은 모기지 금리 상승 여파에도 30개월 만에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인 것으로 조사됐다.

같은 달 전국 10대 대도시 집값은 전년 동기 대비 4.9% 올랐고, 20대 대도시는 전년 같은기간 대비 5.6% 상승했다.

이번 조사에서는 북서부의 주택가격 상승세가 두드러진 것으로 나타났다. 시애틀은 10.8%로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포틀랜드(10.0%)와 덴버(8.9%)가 그 뒤를 이었다. 애틀랜타는 7번째였다.

S&P 다우존스 지수위원회의 데이비드 블리처 위원장은 “주택가격의 오름세가 이어지고 있다”며 “특히 지난 2년반 사이 집값은 다른 어느 때보다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