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1.3°

2018.10.16(TUE)

Follow Us

“차세대 위한 신앙 교육에 주력”

장제원 기자
장제원 기자

[시카고 중앙일보] 발행 2016/08/30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6/08/29 16:34

로뎀교회 정성국 담임목사

“이제 시작 단계라 어깨가 무겁지만 차세대에게 신앙을 전수 하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지난 28일 알링턴하이츠 소재 로뎀교회(담임목사 정성국)가 설립 감사예배 및 조규오 원로목사 은퇴식을 개최했다. 이날 정성국 목사(사진)는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과거에 집착하지 않는 미래지향적인 모습이 되길 바란다. 더 힘써 섬기며 귀한 역사가 우리를 통해 이뤄지길 바란다”고 로뎀교회의 새 비전을 제시했다.

정성국 목사는 “시온감리교회와 웨스트민스터개혁교회가 차세대에게 신앙 전수를 하자는 데 뜻을 모아 로뎀교회를 설립했다”며 “시온감리교회에는 어르신들이, 웨스트민스터개혁교회에는 젊은 층이 많았기에 차세대 육성에 대한 뜻이 잘 통했다”고 밝혔다.

정 목사는 이어 “차세대 교역은 고등학교 졸업 이후를 바라본다. 그 이유는 청소년기까지는 교회에서 재미 위주의 프로그램을 준비해 청소년들이 출석하지만 졸업 후 다른 재미에 빠져 교회를 등한시 한다”며 “이러한 이유 때문에 재미가 없더라도 교리교육을 철저히 시켜 세상의 유혹에 빠지지 않도록 할 것이다”고 말했다.

정성국 목사는 2014년 9월 시카고에서 웨스트민스터개혁교회를 개척, 담임목사를 역임한 바 있다.

끝으로 정 목사는 “로뎀교회는 은퇴 후의 제3국 선교지로 나가는 비전 또한 가지고 있어 평신도 신학대학을 열고 있다”며 “시작한다 생각하니 어깨가 무겁지만 차세대에게 신앙을 전수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