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4.9°

2018.09.21(FRI)

Follow Us

“강정호, 시카고 원정 중 성폭행 혐의로 조사 받아”

김민희 기자
김민희 기자

[시카고 중앙일보] 발행 2016/07/06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6/07/05 15:40

강정호 선수가 성폭행 혐의로 조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시카고 트리뷴은 5일 시카고 경찰국의 보도자료를 인용, 보도한 바에 따르면 지난달 17일 시카고 컵스와의 경기를 위해 시카고를 찾은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내야수 강정호(사진·29)는 데이트 앱 ‘범블(Bumble)’을 사용, 시카고 여성을 만났다.

경찰에 따르면 강정호는 지난달 17일 시카고 컵스와의 경기가 끝난 1시간 후 앱을 통해 만난 여성을 자신이 머무르고 있는 호텔로 불렀다.

시카고 여성은 경찰 조사에서 “오후 10시경 강정호가 머물고 있는 웨스틴 호텔에 도착했고 강정호가 알코올이 들어있는 음료를 줬다. 음료를 마신 후 15~20분 후 정신을 잃었으며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여성은 그로부터 이틀 뒤 병원을 찾아 성폭행 증거 검사를 받았고 지난달 말 경찰에 신고했다.

피츠버그 구단 프랭크 쿠넬리 사장은 “강정호에 대한 조사가 들어간 것을 알고 있다. 경찰 수사에 전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강정호는 6일 세인트루이스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경기 선발 명단에서 제외됐다.

관련기사 강정호, 시카고 원정 중 성폭행 혐의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