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8.7°

2018.11.17(SAT)

Follow Us

"경제활동 지속적 확대"

[워싱턴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4/06/04 22:54

연준, 베이지북 발표

미연방준비제도이사회(연준)는 미국 경제가 지난 2년간 거의 같은 속도로 꾸준하게 확대되는 모습을 나타냈다고 4일 밝혔다.

연준은 이날 지난 4월부터 5월 말까지 수주 간의 경기동향 보고서인 베이지북을 통해 "미국의 연방준비은행(연은)이 위치한 12개 지역 중 클리블랜드와 세인트루이스 등 2개 지역에서만 성장세가 두드러졌다"고 발표했다.

그러면서 "이들 두 지역은 지난 4월엔 성장세가 둔화한 지역이었다"고 덧붙였다.

베이지북에 따르면 이들 2지역과 활동이 위축된 캔자스시를 제외한 나머지 지역들은 '완만한'(moderate) 혹은 '보통의'(modest) 성장세를 나타냈다고 밝혔다.

이 같은 미국의 경기 동향은 전반적으로 나쁜 편이 아니라고 평가된다. 소비자지출은 미국 거의 전역에서 확대됐다. 또한 6개 지역은 신차 판매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경기 진단에 힘입어 연준은 자산매입 축소(테이퍼링)을 4분기까지 꾸준하게 실행할 것으로 보인다.

연준은 그 이후 미국 경제가 언제쯤이면 단기금리 인상을 견뎌낼 정도로 강해질 것인지에 관해 결정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