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3°

2018.09.20(THU)

Follow Us

폭발물 드론으로 암살기도…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 긴급대피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8/04 18:11

정보부장관 "대통령에 대한 폭발물 공격…군인 7명 부상"

[ABC7뉴스 웹사이트 화면 캡처]

[ABC7뉴스 웹사이트 화면 캡처]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이 4일 야외 연설 중 드론을 이용한 암살 위협을 받고 대피했으며,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 텔레비전에는 마두로 대통령이 수도 카라카스에서 열린 국가방위군 창설 81주년 행사에서 연설도중 굉음과 함께 카메라가 흔들리면서 마두로 대통령 부부와 고위 관리들이 놀란 듯 위를 쳐다보는 모습이 중계됐다. ABC7뉴스와 CNN 등 주류 언론도 긴급뉴스로 보도했다.

이후 도로에 방송화면이 갑자기 바뀌고 도열해 있던 군인 등 행사 참석자들이 대오가 흐트러지며 무엇인가를 피하는 장면도 나왔다.

당시 연단에는 마두로 대통령 부부를 비롯해 정부 고위 관리와 요인들이 모여있었으며, 텔레비전과 라디오를 통해 중계되고 있었다.

AP와 AFP,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호르헤 로드리게스 베네수엘라 정보부장관은 "대통령 연설 도중 인근에서 폭발물을 실은 드론 여러 대가 폭발했다"고 발표했다.

로드리게스 장관은 또 "마두로 대통령은 다치지 않았고 안전한 상태지만, 군인 7명이 다쳤다"면서 이번 폭발이 마두로 대통령에 대한 "공격"이라 규정했다.

마두로 대통령은 2013년 고 우고 차베스 전 대통령의 뒤를 이어 정권을 잡았으며 지난 5월 치러진 조기 대선에서 재선에 성공했다.

베네수엘라는 살인적인 물가 상승과 경기 침체에 허덕이며 경제가 파탄 난 상황이다. 마두로 대통령은 이를 미국 등 외부 세력과 기업 등 국내 기득권층이 주도한 '경제 전쟁' 탓으로 돌리며 대책 마련에 고심하고 있다.

마두로 대통령은 2015년 4월 미주기구(OAS) 정상회의에서 버락 오바마 당시 미국 대통령을 만났을 때 "미국 뉴욕에서 거주하는 누군가가 나를 암살하라는 명령을 받았다는 증거가 있다"고 주장하며 "이것이 합법인가"라고 따지기도 했다.

관련기사 베네수엘라 마두로 대통령 암살기도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