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2.4°

2018.09.26(WED)

Follow Us

예일대도 SAT·ACT 에세이 의무화 폐지

서한서 기자 seo.hanseo@koreadaily.com
서한서 기자 seo.hanseo@koreadaily.com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8/06/06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8/06/05 21:28

아이비리그 명문 예일대가 입학 전형에서 SAT·ACT 에세이 점수 제출 의무화 규정을 폐지한다.

예일대는 "2019년 가을학기 신입생 선발을 위한 입학 전형부터 SAT.ACT 에세이 점수 제출을 의무화하지 않는다"고 최근 발표했다.

예일대 측은 이 같은 결정에 대해 "학생들의 비용 부담을 줄이기 위해서"라고 밝혔다. 최근 수 년간 공립교에서 무료로 SAT·ACT를 치를 수 있는 프로그램이 크게 늘고 있지만 에세이의 경우 선택 시험이기 때문에 해당되지 않는 경우가 있다. 이 때문에 SAT 에세이 시험을 치르려면 별도의 응시료를 내야 하는 부담이 따른다는 것이다.

앞서 하버드.컬럼비아.코넬.펜실베이니아(유펜).다트머스 등 다른 아이비리그 대학도 에세이 점수 제출 의무화 폐지를 발표한 바 있다. 아이비리그 중에서는 프린스턴과 브라운만이 에세이 점수 제출을 의무화하고 있다.

이 같은 경향은 명문대의 경우 입학 전형에서 별도의 에세이 제출을 의무화하고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SAT.ACT 점수 제출까지 고집할 필요가 없다는 인식이 배경이 되고 있다.

또 지난 2016년 SAT 시험이 전면 개정되면서 에세이 과목이 선택 시험으로 바뀐 것도 변화의 요인으로 지목된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