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8.6°

2018.09.25(TUE)

Follow Us

시애틀 건설붐, 이제 끝나나

[시애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3/07 13:20

다운타운 시애틀협회, 지난 5일 보고서 발표
6개월 전에 비해 25% 줄어든 것으로 나타나

전자상거래 최대 기업 아마존을 선두로 여러 테크 기업들의 성장에 발맞춰 최근 몇 년간 빠른 성장을 보였던 시애틀 공사 프로젝트 수가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우스 레이크 유니언과 아마존 본사가 위치하고 있는 소도 지역은 여전히 건설 붐이 이어지고 있지만 몇 개월 전부터 전반적으로 시애틀 지역 건설 수는 약 23% 정도 감소됐다.

다운타운시애틀협회가 지난 5일 발표한 관련 보고서에 따르면 6개월 전 이 지역에서 진행된 공사 건수는 약 74건 정도였으나 현재 사우스 레이크 유니언에서 소도지역에 진행 중인 공사는 57건으로 줄었다.

지난 2005년 기록과 비교해 볼 때 약 2배 이상 건설수가 늘었지만 최근 가장 높은 건설 프로젝트가 진행된 몇 해 동안 가장 낮은 수치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비록 시애틀 다운타운의 건설 건수가 줄어든 건 사실이지만 지난 경제 공황 이후 침체된 경기가 활력을 찾으면서 그간 진행되어온 건설 프로젝트들을 되짚어 볼 때 여전히 시애틀이 전국에서 가장 경제 개발이 왕성하게 이뤄지고 있는 지역인 것은 틀림없다.
그렇다면 앞으로 시애틀 건설 프로젝트는 줄어가는 걸까?

현재 진행되고 있는 건설 프로젝트의 상당수가 올해 말까지 마무리 될 것으로 보이며 가장 건설붐이 크게 일어난 지난 2017년과 비교해볼 때 앞으로도 다소 적은 새 아파트 단지가 생겨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반면 앞으로 다운타운에서 잠재적으로 진행될 공사 건수는 아직까지 220건이 넘는다. 물론 이 모든 건설 프로젝트가 확실히 진행될 것이라고 장담할 수는 없지만 여전히 몇 해에 걸쳐 꾸준히 건설 프로젝트가 이뤄져나갈 것으로 보인다.

이 같은 시애틀 건설붐은 약 5년 전부터 일어났다. 그간 새로운 아파트 단지와 주차장 및 빌딩 스카이라인 보수 공사가 차근차근 이뤄지면서 더 많은 건물들이 다운타운에 생겨난 것이다.

이로 인해 다운타운 주민들은 오가는 출퇴근이 더욱 길어졌다. 불과 몇 블록 사이에 공사들이 여전히 진행되고 있으므로 교통 정체로 인해 골머리를 앓고 있기 때문이다.
시애틀 지역에 전년에만 약 5700세대의 새로운 아파트 단지가 들어섰으며 올해까지 3600세대의 또 다른 아파트들이 완공될 계획이다.

고급 아파트를 비롯해 지난 10년 동안 약 2만 세대의 새로운 아파트들이 생겨났다. 이 결과 거의 10년 만에 아파트 렌트비가 내려가고 있는 추세다.

늘어난 아파트 단지와 함께 가장 많이 늘어난 건물은 회사 사무실이었지만 이 또한 최근 꾸준히 감소하고 있다.

지난 2015년과 2016년 사이 약 500만 스퀘어피트 규모의 사무실 건물 공사가 마무리 된 이후 지난 2017년 말까지 시애틀 다운타운 총 사무실 공사 규모는 360만 스퀘어피트로 줄었다. 올해 들어 사무실 공사는 다소 감소된 것으로 보이지만 앞으로 3년 동안 1000만 스퀘어피트의 사무실들이 추가로 지어질 계획이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