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62.4°

2018.09.26(WED)

Follow Us

베이지역 집값 오름세…4월 중간가 전월대비 5.5% 상승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발행 2010/05/17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0/05/17 17:44

베이지역 집값이 연이은 상승세를 보이면서 주택시장 회복론이 고개를 들고 있다.

부동산 정보업체 레드핀(Redfin)이 14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달 베이지역 주택(싱글 패밀리)의 중간가격이 전월에 비해 5.5% 상승했다.

마린 카운티의 싱글패밀리 주택 중간가격은 전월대비 10%, 산타클라라 카운티는 7% 올랐다.

특히 산타클라라 카운티의 지난달 주택가격이 전년동기 대비 33% 올라 눈길을 끌었다.

알라메다, 샌프란시스코, 산마테오 카운티의 지난달 주택 중간가격도 전월에 비해 1∼2% 오름세를 보였다.

이는 지난 3월 베이지역 주택 중간가격이 오르고 있다는 지표<본지 4월 16일자 A-2면>에 연이은 것이어서 주택시장 회복론에 힘을 주고 있다.

남성일 인턴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