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4.1°

2018.09.24(MON)

Follow Us

바트청소원, 일년에 27만달러 벌어(?)

전현아 기자
전현아 기자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2/15 16:12

주민발의안 RR 재조명

장씨의 2016년 근무내역

장씨의 2016년 근무내역

최근 한 언론에서 바트(BART) 청소부가 연간 27만 달러 급여를 벌었다는 뉴스가 보도되며 세간의 관심을 끌고 있다. 이 주인공은 SF파웰역에 청소원으로 근무하는 리앙 리오 장씨. 장씨는 지난해 근로수입으로 16만 2천달러를 초과근무(오버타임)수당으로 벌었다.

언론은 감시카메라에 잡힌 그의 일과를 토대로 바트급여 체계가 올바른지 재조명했다. 장씨는 근무시간중 특정공간에서 몇 시간씩 모습을 감춘 화면을 보도하며, 근무도 태만하게 한것 아니냐는 의문을 던졌다. 이런 문제제기를 통해 지난해 11월 주민투표를 통해 통과된 바트시설 개선계획(주민발의안 RR)도 다시 도마에 올랐다. 주민들의 세금으로 운영되는 바트가 적소에 올바로 사용되고 있는가에 의문을 던졌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