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4°

2018.09.26(WED)

Follow Us

에너지 효율형 주택보수 지원

[토론토 중앙일보] 발행 2017/10/27  3면 기사입력 2017/10/26 11:42

온주, 1억불 예산 투입

온타리오주 자유당정부는 에너지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집을 개보수하는 주민에대한 보조금 지급 프로그램의 기금을 증액한다.
24일 글렌 티비울트 에너지 장관은 “전력 소비를 줄여 전기료를 절감토록하는 프로그램을 확대할 것”이라며 “1억달러를 투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전력이 많이 드는 기존 가정전자품을 절전형으로 대체할 경우 2백55달러를 지급하고 또 냉난방기도 효율이 높은 것으로 바꾸면 최고 4천달러까지 지원한다.
티비울트 장관은 “한집에서 40년 또는 50년째 거주하는 노인의 경우 에너지 절약형으로 바꾸면 많은 돈을 절감할 수 있다”며 “전력 수요도 줄이는 효과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 프로그램은 올해 초 자유당정부가 발표한 전기료 평균 25% 인하조치에 일환으로 포함됐다. 그러나 보수당측은 “각종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이같은 프로그램이 실제 큰 효과를 거두지 못하는 것으로 결론이 났다”며 “자유당정부는 잘못된 에너지 정책에 대한 비판을 피해가기 위해 검증도 안된 조치들을 내놓고 있다”고 지적했다.
민간싱크탱크 프레이저 연구소에 따르면 온주 전기요금은 지난 2008년부터 2016년 새 무려 71%나 급등한 것으로 분석됐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