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6.7°

2018.09.20(THU)

Follow Us

밴쿠버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5년 연속 1위 등극

[밴쿠버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1/02/22 15:53

밴쿠버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5년 연속 1위 등극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뽑힌 밴쿠버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뽑힌 밴쿠버

밴쿠버가 2007년 이후 5년 연속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에 1위로 선정돼 눈길을 끌었다.

영국의 경제정보평가기관 이코노미스트인텔리전스유닛(EIU)이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순위에서 캐나다는 밴쿠버(1위)를 비롯, 토론토(4위), 캘거리(5위) 등 3개 도시가 포함돼 호주보다 1개 적었다.

호주는 4개 도시가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10대 도시'에 선정됐다.

호주의 경우 멜버른(2위)을 비롯해 시드니(7위), 퍼스 및 애들레이드(공동 8위) 등 모두 4개 도시가 10대 도시에 선정돼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가 가장 많은 나라로 나타났다.

이 밖에 살기 좋은 10대 도시에 선정된 도시는 빈(3위), 헬싱키(핀란드), 오클랜드(뉴질랜드) 등이었다.

EIU는 안정성과 의료, 문화, 환경, 교육, 사회간접자본(SOC), 치안 등 30개 항목을 놓고 전 세계 140개국을 대상으로 평가를 실시했다.

EIU는 성명에서 "선진국의 중간 규모 도시들이 인구 밀집도가 상대적으로 낮아 범죄 등 도시화에 따른 문제를 피해갈 수 있어서 살기 좋은 곳으로 선정됐다"고 말했다.

미국의 경우 피츠버그가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꼽혔으나 세계 순위는 29위에 머물렀다.

로스앤젤레스는 44위, 뉴욕은 56위를 각각 기록했다.

아시아지역에서는 일본 오사카가 12위, 도쿄가 18위를 각각 차지했다.

홍콩은 31위를 기록했으며 베이징은 72위에 머물렀다.

가장 살기 안 좋은 도시 1위는 짐바브웨 수도 하라레였으며 다카(방글라데시), 포트모레스비(파푸아뉴기니), 라고스(나이지리아), 카라치(파키스탄) 등의 순이었다. (연합뉴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