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7°

2018.09.23(SUN)

Follow Us

오바마, 넷플릭스와 콘텐츠 계약

[LA중앙일보] 발행 2018/05/22 미주판 12면 기사입력 2018/05/21 19:06

TV쇼 등 프로그램 제작 공급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부부(사진)가 21일 동영상 스트리밍 업체 넷플릭스와 콘텐츠 제작 계약을 체결했다.

NBC뉴스는 21일 오바마 전 대통령과 부인 미셸 여사가 시리즈물, 다큐멘터리, 특집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하는 다년간의 계약을 맺었다고 보도했다.

오바마 부부는 콘텐츠 제작을 위해 앞서 하이어 그라운드 프로덕션을 설립했고 프로그램을 제작해 넷플릭스를 통해 공급할 예정이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이날 성명에서 "공익에 봉사할 때 기뻤던 일은 많은 사회 각계각층에서 매력적인 사람들을 만나고 그들의 경험을 넓은 청중과 공유하도록 돕는 것이었다"며 "이것이 미셸과 내가 넷플릭스와 협력하는 것에 흥분하는 이유"라고 말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일부 프로그램에 직접 출연할 것으로 알려졌는데 프로그램은 정치색이 강하기보다는 다양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루는 TV쇼가 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넷플릭스는 오바마 부부가 제작한 콘텐츠가 전 세계 190개국 1억2500만 명의 넷플릭스 회원들에게 제공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넷플릭스는 오바마 부부와 계약 금액을 공개하지 않았지만, NBC 뉴스는 유명인사나 제작자와 넷플릭스가 계약할 때 수천만 달러를 지급한다고 전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