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7.0°

2020.09.25(Fri)

빛났다, 한인학생들 선행

[LA중앙일보] 발행 2020/04/28 미주판 10면 기사입력 2020/04/27 16:55

학생 봉사단체 '기브재단'
경찰국 등에 세정제 전달

풀러턴 경찰국을 방문한 기브 재단 학생들이 경관에게 손 세정제를 전달하고 있다.   [기브 재단 제공]

풀러턴 경찰국을 방문한 기브 재단 학생들이 경관에게 손 세정제를 전달하고 있다. [기브 재단 제공]

한인 학생단체 기브 재단(GIVE Foundation)이 경찰국, 우체국 등에 손 세정제 1500개를 기부했다.

저소득층 아동에게 무료 튜터링을 제공하는 기브 재단 학생들은 지난 2주 동안 오렌지와 LA, 샌버나디노 등 3개 카운티 10개 도시의 경찰국, 우체국, 홈리스 셸터 등 18개 기관에 손 세정제와 감사 카드를 나눠줬다.

‘우리가 사는 도시를 지원하자’는 슬로건 아래 진행된 이 프로젝트는 코로나19의 위협 속에서도 지역사회를 위해 일하는 이들에게 감사를 표하는 동시에 실질적 도움을 제공하자는 목적으로 시작됐다.

재단 측에 따르면 학생들이 전달하는 손 세정제는 100% 미국산이며 알코올을 70% 이상 함유하고 있다.

해나 허 기브 재단 디렉터는 “원래 우리가 모은 모금액으론 세정제 500개 정도를 마련할 수 있었는데 아이덴 코스메틱사 조셉 최 대표가 1000개의 세정제를 후원해줬다”고 설명했다.

허 디렉터는 “세정제와 감사 카드를 받은 이들이 ‘생각지도 못한 뜻깊은 선물을 받았다’며 기뻐해 학생들이 큰 보람을 느끼고 있다”고 전했다.

기브 재단 아네트 손(서니힐스고 12학년) 회장은 “세정제를 받은 분들의 환한 미소를 보며 오히려 우리가 선물을 받은 느낌"이라고 말했다.

기브 재단은 보이스&걸스클럽 풀러턴 지부와 제휴, 저소득층 학생들에게 매주 일대일 개인 튜터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재단의 8~12학년 학생들은 피아노, 바이올린, 클라리넷 등 다양한 악기 연주와 수학, 과학, 코딩을 포함한 STEM 과목 과외 지도 봉사를 하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calgive.org)에서 찾아볼 수 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조앤 박 재정전문가

조앤 박 재정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