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70.0°

2020.09.25(Fri)

'라보엠·카르멘'…라디오로 듣는다

[LA중앙일보] 발행 2020/05/16 미주판 10면 기사입력 2020/05/15 18:38

클래식 전문 KUSC FM 91.5
매주 토요일 LA오페라 소개

LA오페라가 오는 16일부터 시즌 공연 작품 3편을 클래식 전문 FM방송 KUSC(채널 91.5)를 통해 선보인다. 방송 시간은 오전 10시.

LA오페라가 KUSC 방송과의 협력으로 진행하는 'LA 오페라 온 에어’는 10년 넘게 지속된 장수 프로그램이다.

올해 첫 작품은 푸치니 ‘라보엠(La Boheme)’으로 16일 공개된다.

이어 23일 모차르트 ‘황제 티토의 자비(The Clemency of Titus)', 30일에는 비제 ‘카르멘(Carmen)’이 방송된다.

각 작품은 오페라 전문가 제니퍼 밀러의 해설로 들려줄 예정이다.

‘LA 오페라 온 에어’ 프로그램은 KUSC 남가주 지역 방송이 끝나면 올 가을 WFMT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전국으로 방송된다.

WFMT 주파수와 방송시간대는 지역에 따라 확인해야 한다.

▶푸치니 ‘라보엠(La Boheme)’: 제임스 콘론이 지휘하고 소프라노 마리나 코스타-잭슨이 미미 역을, 테너 사이미르 피르구가 로돌포를 맡았다. 지난 2019년 9월 열연한 공연이다.

▶모차르트 ‘황제 티토의 자비(The Clemency of Titus)': 제임스 콜론이 지휘하고 테너 러셀 토마스가 티투스 황제 역을 맡았다. 모차르트 오페라 22편 중 마지막에서 두 번째 작품으로, 그가 세상을 떠난 1791년 9월, 마술피리에 앞서 발표됐다.

▶비제 ‘카르멘(Carmen)': 제임스 콜론이 지휘하고 소프라노 아나 마리아 마르티네즈, 테너 브란돈 요바노비치가 출연했다. 지난 2017년 9월에 공연한 작품이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