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5.0°

2020.11.25(Wed)

'반야심경언해' 우리말로 번역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LA중앙일보] 발행 2019/12/31 종교 30면 기사입력 2019/12/30 18:50

15세기 한글로 ‘반야심경’(般若心經)을 해설한 ‘반야심경언해’가 온라인 공간에서 쉬운 우리말로 되살아났다.

운허 기념 사업회 언해불전 연구소는 지난 3일 ‘반야심경언해’(般若心經諺解) 전산화 및 역해본을 완성했다고 밝혔다.

통상 반야심경언해라고 부르는 이 언해 불전은 세조 10년인 1464년 간경도감에서 간행한 것이다. 언해본은 반야심경 전문과 당나라 ‘법장’(法藏) 스님이 지은 ‘반야심경약소’(般若心經略疏), 송나라 ‘중희’(仲希)가 쓴 ‘반야심경약소현정기’(般若心經略疏顯正記)에 당시 한글로 구결을 달아 번역한 것이다.

연구소 측은 보물 1211호로 ‘자재암’(自在庵)에 보관된 ‘반야바라밀다심경약소’(般若波羅蜜多心經略疏)를 토대로 반야심경언해를 현대 우리말로 풀이했다. 언해불전 연구소 홈페이지(http://gokdo.kr/wp/)를 통해 무료로 만난다.

관련기사 금주의 종교 기사 모음-2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