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3.0°

2019.06.17(Mon)

‘구해줘2’ 성혁, 천호진에 결국 붙잡혔다..본격 대립각

[OSEN] 기사입력 2019/05/22 15:48

‘구해줘2’ 방송화면 캡처

[OSEN=김나희 기자] ‘구해줘2’ 성혁이 결국 천호진에게 붙잡혔다.

지난 22일 방송된 OCN 수목드라마 ‘구해줘2’(극본 서주연/ 연출 이권) 5회에서는 최경석(천호진 분) 일당에게 붙잡힌 정병률(성혁 분)의 안타까운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병률은 만삭의 아내 진숙(오연아 분)이 경석과 이미 아는 사이고, 월추리에 자리 잡기 위해 자신을 이용했다는 것을 알게 됐다. 이후 병률은 이들을 피해 도망갔는데 눈치 빠른 경석은 이를 알고 뒤쫒기 시작했다.

결국 병률은 경석 패거리에 붙잡혔다. 경석은 이미 구타로 몸이 망가진 병률에게 다가가 “괜찮은 거냐”고 걱정 어린 눈빛을 보내는 경악스러움을 보였다. 그의 속내를 알고 있는 병률은 “더 이상 날 갖고 놀지 마라. 너희 둘은 한패였다”며 소리쳤고, 이에 경석은 싸늘한 표정으로 진심을 드러냈다.

이후 병률은 경석에 대한 적대심을 강하게 드러내며 극도의 긴장감을 불러일으켰다. 경석 역시 병률에게는 숨겨뒀던 폭력성을 보여줘 어떤 전개를 이어갈지 궁금함을 더했다.

무엇보다 병률을 연기하는 성혁의 물오른 내면 연기가 극에 몰입감을 높이고 있다는 반응이다. 순박한 청년의 모습부터 살기 위해 쫒기고, 또 악의 세력에 대항하는 처절함까지 실감 나게 표현하고 있어 캐릭터에 생명력을 불어넣고 있다. / nahee@osen.co.kr

김나희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