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0.2°

2018.11.16(FRI)

Follow Us

“우리 도장에서 국가대표 나왔어요”

권순우 기자
권순우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7/11 17:13

둘루스 ‘K태권도’ 수련생 4명 선발돼

K태권도(관장 김성진) 소속 한인 수련생들이 최근 미국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고등부 남자 팀 품새 출전해 국가대표에 선발된 수련생들. 사진 왼쪽부터 신준하, 이재민, 황준혁.

고등부 남자 팀 품새 출전해 국가대표에 선발된 수련생들. 사진 왼쪽부터 신준하, 이재민, 황준혁.

둘루스에 있는 K태권도에 따르면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6일까지 디트로이트에서 열린 미국태권도협회(USAT) 주최 USAT 챔피언십 및 국가대표선발전에서 중등부(Cadet) 남자 개인전 품새 부문에 출전한 이재형, 고등부(Junior) 남자 팀 품새에 출전한 이재민, 신준하, 황준혁 등이 우수한 성적을 거둬 미국 국가대표로 발탁됐다. 이 대회는 각 주에서 상위 4명에게만 출전권이 주어지며 총 5000여명이 출전한 미국 태권도대회 중 가장 큰 대회로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이번에 발탁된 4명의 수련생들은 오는 8월 초 LA에서 대표팀과 합류해 훈련을 마친 뒤 8월 말 코스타리카에서 열리는 팬아메리카 챔피언십 대회에 미국 대표로 출전한다.

중등부 우승자인 이재형과 김성진 관장이 선발 직후 한자리에 섰다.

중등부 우승자인 이재형과 김성진 관장이 선발 직후 한자리에 섰다.

김성진 관장은 “팀을 꾸려서 훈련을 한지 2년 반 만에 국가대표를 선발하게 돼 기쁘고 뿌듯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