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0.1°

2018.09.19(WED)

Follow Us

조던 스피스 14언더파

권순우 기자
권순우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5/04/10 15:56

마스터스 최저타 신기록



신예 조던 스피스(미국)가 제79회 마스터스 골프 토너먼트에서 36홀 대회 최저타 기록을 39년만에 갈아치웠다.
스피스는 10일 조지아 주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장에서 열린 2라운드에서 18개 홀을 도는 동안 보기 없이 버디 6개를 뽑아냈다. 중간 합계 14언더파 130타를 친 스피스는 타이거 우즈(미국)와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를 밀어내고 독주 채비를 갖췄다.
스피스는 2라운드까지 버디 15개를 잡아내고 보기를 1개로 막는 샷감각을 뽐냈다. 그가 이틀간 작성한 14언더파는 이 대회 36홀 합계 신기록이다.
종전 최고 기록은 1976년 레이먼드 플로이드가 친 13언더파 131타다.
만 21세 8개월인 스피스는 9일 마스터스 사상 최연소 1라운드 선두라는 새 기록을 세운바 있다.
스피스는 대회 직전 지역 신문인 오거스타 크로니클이 골프 전문 기자를 상대로 벌인 설문 조사에서 매킬로이, 지난해 챔프 버바 왓슨(미국), 애덤 스콧·제이슨 데이(호주)와 더불어 우승 가능성이 큰 '빅 5'로 꼽혔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