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1.8°

2018.09.20(THU)

Follow Us

'FAANG' 주식 공매도 1년새 40% 급증

[LA중앙일보] 발행 2018/08/31 경제 5면 기사입력 2018/08/30 19:02

주가하락 전망 투자자 많아

나스닥에 상장된 대형 정보기술(IT) 기업들의 주가 하락을 예상한 공매도가 1년새 40% 이상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AP]

나스닥에 상장된 대형 정보기술(IT) 기업들의 주가 하락을 예상한 공매도가 1년새 40% 이상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AP]

이른바 'FAANG'으로 불리는 대형 정보기술(IT) 주식에 대한 공매도 규모가 1년 만에 40% 넘게 늘어났다.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금융정보회사 S3파트너스 자료에 따르면 페이스북(Facebook), 애플(Apple), 아마존(Amazon), 넷플릭스(Netflix), 구글(Google)의 모기업 알파벳 등 5개 기술주에 대한 공매도 포지션은 전날 기준 370억달러로 1년 전보다 42% 증가했다.

S3파트너스 리서치 부문장인 이호르 두사니우스키는 "기술주는 올해 가격이 많이 뛰었다"면서 "많이 오를수록 떨어지는 폭도 크기 때문에 하락 베팅의 표적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공매도자들은 기업의 주가가 내려갈 것으로 예상해 주식을 빌려서 바로 판다. 이후 하락한 가격에 주식을 매입해 빌렸던 주식을 되갚고 시세차익을 낸다.

뉴욕 증시가 잇따라 새 기록을 세우는 가운데 FAANG 주식에 대한 하락 베팅도 늘고 있다. 기술주가 모인 나스닥지수는 지난 28일 처음으로 8000선을 돌파했다. FAANG 그룹은 올해 들어 나스닥지수 상승분의 48%를 차지했다. 세계적으로 보면 공매도 규모가 가장 큰 10개 종목에서 IT 기업들은 절반을 넘는다.

중국의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가 1위로, 이 회사에 대한 공매도 포지션은 190억 달러에 가깝다.

IT 업체가 아닌 기업 가운데 상위권인 테슬라는 공매도 투자자를 자석처럼 끌어당기는 것으로 유명하다. 일론 머스크는 공매도 투자자들의 공격을 받는다는 것을 이유의 하나로 들며 테슬라를 상장 폐지하겠다고 했다가 계획을 취소했다.

중국 핑안보험에 대한 하락 베팅은 알리바바 다음이자 비 IT 기업으로는 가장 많다. 그 뒤로는 테슬라, 아마존, 애플 등의 순이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