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4.0°

2019.10.16(Wed)

티후아나 아이들의 웃음

[LA중앙일보] 발행 2019/03/19 미주판 27면 기사입력 2019/03/18 19:06

멕시코 지역 교도소 및 빈민 지역 사역을 담당하는 최재민 선교사가 최근 티후아나 지역 한 마을을 방문해 한인 교계로부터 기부받은 장갑, 모자 등을 아이들에게 나눠줬다. 최재민 선교사는 이외에도 매주 교도소를 방문해 재소자들에게 영화 상영 등을 해주며 사역을 펼친다. 선물을 받은 아이들이 손을 흔들며 기뻐하고 있다.

[최재민 선교사 제공]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