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4.6°

2018.09.25(TUE)

Follow Us

"EU와 협상 시작…중국만 고립돼"

[LA중앙일보] 발행 2018/07/31 경제 5면 기사입력 2018/07/30 19:09

커들로 경제위 위원장

백악관의 최고 경제참모인 래리 커들로(사진)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이 미국이 유럽연합과의 협상을 '즉시' 시작할 것이라면서 중국은 "갑자기 고립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29일 CBS 방송 인터뷰에서 EU와의 상황이 "매우 빠르게 진전되고 있다"면서 "중국은 몹시 어려운 처지에 놓였다. 중국이 고립되고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그는 멕시코 캐나다와의 협상 성공도 기대할만하다고 설명했다.그는 "중국이 EU에 무역협상을 요청했지만 EU는 이를 거절했다"면서 EU는 미국과의 협상을 더 원한다는 뜻을 미국 측에 전했다고 덧붙였다.

트럼프가 철강과 알루미늄에 관세를 부과하고 유럽이 이에 보복한 이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장클로드 융커 EU 집행위원장은 최근 합의를 통해 무역전쟁을 휴전하기로 했다.

커들로 위원장은 이날 CNN에서도 트럼프 대통령이 궁극적으로는 EU에 "무관세를 원한다"면서 중국을 목표로 한 관세 조치가 정당하다고 옹호했다.

백악관에 들어오기 전에는 관세를 "저소득 가구에 대한 역진세"라고 비판했던 그는 관세부과에 대해 "중국을 목표로 한 것처럼 올바른 목적이라면 대답은 절대적으로 '예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중국은 규정을 따르지 않고 있으며 무역 시스템이 무너진 것은 크게 중국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트럼프 대통령이 주요 교역국에 관세를 부과하는 것은 "완전히 무너진 무역 시스템을 이어받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