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3.8°

2018.09.21(FRI)

Follow Us

한·중 작가 4인전 맨해튼 개막…크로싱 콜렉티브 전시 리셉션

박다윤 기자
박다윤 기자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8/07/18 미주판 11면 기사입력 2018/07/17 17:40

8월 25일까지 첼시 갤러리

디자인랩 크로싱 콜렉티브가 '네가 사는 풍경(Landscapes Where You Live)'을 주제로 진행한 한.중 작가 4인전 오프닝 리셉션이 성황리에 열렸다.

지난 12일 맨해튼 첼시 갤러리(559 W 23스트리트)에서 진행된 전시 리셉션에는 한국의 홍정우 추상화가, 뉴욕에서 활동하는 이가경.이자운 작가, 중국 장지안 수묵화가의 작품 등이 첫 선을 보였다. 작가들은 동양적인 시각으로 해석한 풍경을 회화.조각.판화.비디오.설치미술.사진 등의 다양한 작품들로 표현했다.

이날 전시 리셉션에는 많은 미술 애호가와 수집가들이 참여했고 특히 한인 모델 최민홍씨가 한국 작가 홍정우씨의 전시를 축하하기 위해 오프닝에 참석했다.

전시는 8월 25일까지 진행된다. 917-480-6808, e메일(sunny@crossing-collective.com).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