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53.0°

2021.01.15(Fri)

무속·탈춤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라틴 그래미 수상, 듀오 그룹 ‘사위’ 공연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20/02/07 미주판 11면 입력 2020/02/06 21:24 수정 2020/02/06 21:26

21일, 플러싱 타운홀서

듀오 그룹 ‘사위’ 공연이 오는 21일 플러싱 타운홀에서 ‘뉴 리추얼(New Ritual)’이라는 테마로 선보인다.

그룹 ‘사위’는 한국인 최초로 라틴 그래미상을 수상한 시타 최 바이올리니스트와 장구 및 타악기 연주자 김지혜 씨로 구성돼 있다. 이 그룹은 한국의 전통 탈춤과 무속 춤의 장단을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해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티켓 예매는 flushingtownhall.org 또는 718-463-7700. 입장료는 일반 18달러, 학생 12달러, 13~19세는 무료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동익 공인 세무사

박동익 공인 세무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