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6.0°

2019.10.19(Sat)

한인회장 세뱃돈

[샌디에이고 중앙일보] 발행 2019/02/06 미주판 19면 기사입력 2019/02/06 10:02

지난 2월 5일 설날을 맞아 샌디에이고 한미 시니어 센터를 찾은 백황기 회장이 시니어 회원들에게 큰 절을 올리자 이영모(83) 할머니가 즉석에서 노인들을 대표해 세뱃돈을 내어주었다. 이를 받아 들고 환히 웃고 있는 백황기 회장. 신년에는 지역 어르신들이 더욱 건강하고 즐겁게 지내실 수 있도록 후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관련기사 샌디에이고- SD- 주요 뉴스 모음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