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19.11.16(Sat)

[목요의학연재] 건강한 삶의 지침 : 면역이란?

[시애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6/12 11:21

우리 신체는 이물질이 체내에 들어오면 여기에 대항하고 거부하는 반응이 일어나게 되어 있습니다. 거부하면서 우리의 생체는 이에 대항하는 항체(Antibody)를 만들게 되어 있습니다.

외부에서 들어온 물질을 항원(Antigen, 원인이 되는 물질)이라고 하고, 이에 대항하여 우리 몸에서 생기는 물질을 항체(Antibody)라고 합니다. 다음에 또 같은 물질이 들어오면 이전에 우리 몸 안에서 만들어진 항체가 이 항원에 대해 반응하여 Master cell이라는 우리 몸에 있는 세포가 자극을 받아 여기에서 히스타민(Histamine)이라는 물질이 나오고 이것이 체내의 반응 세포를 자극하면서 콧물, 재채기, 눈물이 나오게 되고 이것이 계절성 알레르기 병(seasonal allergy)입니다.

면역력은 외부에서 들어온 병원균이나 이물질에 대한 저항하는 힘입니다. 우리 주병에는 질병을 일으키는 수많은 병원체가 공기, 물 그리고 주위에 떠돌아다니고 있으며 수많은 암세포들이 하루에도 수없이 몸에서 생겨나고 또 없어진다고 합니다.

우리 몸은 ‘면역’이라는 방어 시스템을 갖추고 각종 암세포와 병원균을 물리치고 있습니다.

면역학 분야의 최고 전문가인 일본 아보 도오루 박사는 “면역이 제 기능을 다 하지 못하면 감기나 암, 그 외 질환에 걸리기 쉽다. 평소 실생활 속에서 바르게 먹고, 잠 잘 자고, 운동하고, 숨쉬는 방법을 알고 실천하면서 마음 편하게 봉사활동을 하면 면역력이 저절로 강해진다”고 설명 했습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