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Haze
69.9°

2018.09.20(THU)

Follow Us

'구글, 모기지 사업 진출'…인터넷 이용자에 신규 서비스 제공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발행 2009/08/28 미주판 10면 기사입력 2009/08/27 18:55

미 주요 언론들은 27일 온라인 검색업체 구글이 조만간 대출상품 통합(컨설팅) 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온라인 금융업체 렌딩트리(LendingTree)가 자사 서비스의 기술 제공업체인 모테크(Mortech)에 소송을 걸면서 이 같은 내용이 표출됐다.

렌딩트리는 대출을 받으려는 이들에게 최적의 대출 상품을 소개해주는 업체다. 렌딩트리는 모테크가 상호 계약을 파기하고 경쟁업체가 될 구글에도 관련 기술을 제공했다며 소송을 제기했다.

렌딩트리는 노스캐롤라이나 연방법원에 제출한 소장에서 “최근 모테크가 구글에 모기지 대출 관련 가격책정 엔진을 제공했다”고 밝히고 있다.

이와 함께 구글의 관련 서비스 화면을 입수했다며 “구글은 대출 희망자들의 정보에 따라 조건부 대출 상품도 소개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구글은 이에 대해 직접 언급을 피하며 “구글은 인터넷 이용자를 돕기 위해 새로운 서비스를 끊임없이 찾고 있다”며 “그런 노력의 일환으로 모기지와 관련된 검색 쿼리를 이용해 소규모 광고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고 논평했다.

구글은 지난해 영국에서 이용자가 구글 웹 사이트에 딸린 대출 상품 광고를 클릭하면 대출 조건에 맞는 상품을 소개해주는 서비스를 테스트한 바 있다. ‘구글 머천트 서비스’로 이름 붙은 이 서비스는 렌딩트리와 사업 모델이 비슷하다.

홍민기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