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7.3°

2018.09.21(FRI)

Follow Us

80대 한인 변호사 권총 자살

최정현 기자
최정현 기자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3/19 15:18

상공회장 역임 택 장 변호사

사무실서 숨진 채 발견

경찰, 자살 추정…메모 나와

실리콘밸리 한인 상공회의소 회장을 역임하는 등 실리콘밸리 지역에서 활동해 온 올드 타이머 택 장(80 사진) 변호사가 숨졌다.

택 장 변호사는 19일 오전 자신의 사무실에서 직원에 의해 숨진 채 발견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택 장 변호사가 권총을 이용해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사고 현장을 수습했다. 현장에는 택 장 변호사가 남긴 것으로 보이는 메모도 함께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택 장 변호사의 죽음이 알려지자 한인들은 충격과 함께 애도의 뜻을 나타내고 있다.

택 장 변호사와 가깝게 지냈다는 한 지인은 “며칠 전 전화 통화로 다음 주에 만나기로 약속했는데, 갑작스런 변호사님의 죽음을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지 모르겠다”고 말끝을 흐렸다.

또 다른 한인은 “평통 자문위원으로 상공회의소 이사장과 회장으로 활동하시며 한인사회에 많은 기여를 하셨던 분”이라며 “수년 전부터는 병환을 앓고 있는 부인을 간호하는 일에도 지극정성을 보일 정도로 가정적인 분”이라며 아쉬움을 전했다.

택 장 변호사는 실리콘밸리 한인 상공회의소 이사장을 비롯해 두 차례 회장을 역임하며 실리콘밸리 지역 한인 상권 발전에 각별한 관심을 보였다. 또한 평통 자문위원으로도 한반도 평화를 위한 활동에도 적극 참여했으며, 샌타클라라카운티 인권 커미셔너로 주류사회 주민들을 위한 봉사에도 앞장서 왔다.

고인에 대한 추모식 및 장례일정은 아직 발표되지 않았다.



관련기사 80대 한인 변호사 권총 자살…SF 지역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