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2.5°

2018.09.25(TUE)

Follow Us

위안부 기림비 공모전 ‘최종 우승작품 발표’

최정현 기자
최정현 기자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6/12/20 15:40

스티븐 와이트씨 작품

CWJC가 발표한 위안부 기림비 공모전 1위를 차지한 스트빈 와이트씨 작품. 아래 사진은 2위에 선정된 제인 디덱커씨의 작품. [사진 CWJC]

CWJC가 발표한 위안부 기림비 공모전 1위를 차지한 스트빈 와이트씨 작품. 아래 사진은 2위에 선정된 제인 디덱커씨의 작품. [사진 CWJC]

샌프란시스코에 건립될 위안부 기림비 공모전 최종 우승작이 발표됐다.

위안부정의연대(CWJC)는 지난달 7일 발표한 파이널리스트 3명의 작품중 최종 1위에 스티븐 와이트씨의 작품을 2위에는 제인 디덱커씨의 작품을 각각 선정했다.

스티븐 화이트씨의 작품은 세 명의 여성이 서로 손을 잡고 있는 모습으로 ‘다양성과 연대, 용기 그리고 기억과 정의의 의미를 담았다.

CWJC는 오늘(21일) 오후 3시 파이널리스트 작품을 공개할 예정이며, 이후 SF시 아트커미션으로부터 승인을 받으면 내년초 공사를 시작해 9월말경 SF다운타운의 세인트 메리 스퀘어에 세워지게 된다.

한편, CWJC는 우선 기림비 디자인만 승인한 뒤 기림비에 들어갈 작품설명과 문구는 별도로 논의해 추후 결정한다고 밝혔다.

기림비 건립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CWJC 홈페이지(http://remembercomfortwomen.org/sf-memorial/)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위안부 굴욕- 소녀상 기림비 교과서 독도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