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63.9°

2018.11.17(SAT)

Follow Us

대학생재정보조시스템 ‘너무 복잡’

[토론토 중앙일보] 발행 2014/07/21  3면 기사입력 2014/07/21 10:58

학생-학부모 혼란 가중

국내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대학생 재정 보조 프로그램이 각 주마다 천차만별로 다른데다가 종류와 내용도 복잡해 학생들과 학부모들이 매우 혼란을 겪고 있다는 조사 보고서가 발표됐다.

대안정책연구센터(CCPA)는 17일 ‘난해함: 대학생재정보조에 관한 주정부간 정책비교’라는 주제의 보고서를 발표하고 국내 전반적으로 대학생 재정보조에 관한 주정부들의 정책 및 프로그램들이 너무나 복잡하고 난해해 학생들과 학부모들이 큰 혼란을 느끼고 있다고 비판했다. 특히 가장 복잡하고 난해한 시스템을 갖고 있는 주는 대학생들의 재정보조 신청에 대한 결과가 94가지나 나올 수 있는 온타리오주라고 지적하며 신청 방법이나 수령액수 산정 등이 분명하지 않고 예측할 수 없어 많은 학생들과 학부모들에게 혼란을 주고 있다고 지적했다.

조사에 따르면 대학생재정보조 예산은 대부분의 경우 연방정부에서 60%를, 각 주정부에서 40%를 지원하고 있으나 재정보조 운영과 관련해 온주와 알버타주는 재정보조 수령대상 선정 등 몇가지 항목에 대해 타주와 다른 기준을 적용하고 있어 더욱 복잡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