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64.1°

2018.09.24(MON)

Follow Us

캐나다에서 해외 케이팝 예비스타를 키운다

[밴쿠버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5/28 15:41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해외문화홍보원(원장 김태훈, 이하 해문홍)은 5월 28일(월) 주인도한국문화원에의 파견을 시작으로 전 세계 25개 문화원에 케이팝 전문강사들을 파견하는 ‘케이팝 아카데미(K-POP ACADEMY)’ 사업을 추진한다.


케이팝은 해외에서 가장 선호하는 한류 콘텐츠로서 케이팝에 대한 관심은 ‘한국어’에 대한 관심과 학습으로 이어지고, 드라마, 영화, 문학, 시각·공연 예술 등의 예술한류로도 확장되는 등 파급효과가 크다. 특히 젊은 층 사이에서 매우 인기가 높아 장기적인 관점에서 지속적인 한류 확산과 인적교류의 기반을 마련할 수 있다는 점에서 고무적이다.

해문홍은 2016년부터 현지의 높은 수요에 따라 민간 부문의 케이팝 기획사나 가수들이 직접 하기 어려웠던 케이팝 춤과 노래 전문강좌 프로그램을 3년째 운영하고 있다.


교육과정은 수강생 수준에 따라 초급과 중급으로 나누어 노래(보컬)와 댄스반으로 진행된다. 이번 사업의 책임교육기관은 지난 4월 공모를 통해 와이비엠(YBM)넷이 선정되었으며, 와이비엠넷은 향후 8개월간 해외 25개 문화원에서 케이팝을 알릴 계획이다.


국내 유명 노래 강사(보컬 트레이너), 안무가 등 참여


올해 ‘케이팝 아카데미’에는 국내 최고 수준의 강사진이 파견된다. 파견되는 나라에는 캐나다 등 25개국이 포함된다. 실력파 그룹 ‘브이오에스(V.O.S)’ 출신의 박지헌 교수, 1세대 케이팝 안무가 홍영주 교수가 교육과정 전반을 기획하고 이엑스아이디(EXID)의 ‘위아래’, 프로듀스 101의 ‘픽미(Pick me)’의 안무가 배윤정 등, 현장 실무가 강한 우수한 강사진이 교육을 담당한다.

가상체험(VR) 등 다양한 문화체험 프로그램 마련

‘케이팝 아카데미’ 연계 강좌로 한국문화를 알리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된다. 올해는 가상체험(VR)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문화 콘텐츠를 수강생들에게 소개하고, 윷놀이·한복 체험 등 전통문화와 한식 강좌를 개최할 계획이다.

해문홍 김태훈 원장은 “‘케이팝 아카데미’는 해외 한류 팬들이 국내 최고 수준의 강사진에게 자신이 좋아하는 최신의 케이팝 노래와 춤을 직접 배울 수 있는 뜻깊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현지 수강생들 한 명 한 명이 이번 사업을 통해 한국문화를 제대로 익히고 상호 소통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밴쿠버 중앙일보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