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6.1°

2018.09.24(MON)

Follow Us

캘거리 내년초 고용사정 밝다

[밴쿠버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0/12/08 10:06

고용주 28% 신규 채용 의사 밝혀
경기 회복 주도 가능성 시사

경제 회복의 지연에도 불구하고 내년초 캘거리의 고용 사정이 밝을 것으로 전망됐다.

전국 규모의 인력개발 전문업체 맨파워(Manpower)사는 최근 이뤄진 설문조사 결과 캘거리내 고용주 28%가 내년 1사분기에 새 직원을 채용할 계획인 것으로 보고했다.

이 설문조사에서는 또한 같은 시기 60%의 고용주가 직원 해고의 계획이 없으며 인원 감축 의사를 밝힌 고용주는 전체 10%에 머무는 것으로 나타났다.

회사 관계자는 "이같은 고용 사정은 전국 평균을 앞지르는 것으로 캘거리내지 앨버타주가 내년 경기회복을 주도할 것이란 다른 기관의 전망과도 일치하는 결과다"고 설명했다.

The Canadian Press
캐나다 밴쿠버 중앙일보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