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5.2°

2018.09.22(SAT)

Follow Us

'세기의 빅딜'…북미 정상회담 오늘 개막

[LA중앙일보] 발행 2018/06/11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8/06/10 20:45

'비핵화 합의·종전선언' 가능성에 촉각
"결실없는 '상견례'에 그칠 것" 회의론도
문 대통령, 종전선언하면 즉각 현지 합류

10일 싱가포르 창이공항에 도착한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왼쪽)과 파야레바 공군기지에 도착한 트럼프 대통령이 영접 나온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교장관과 악수하고 있다. [연합]

10일 싱가포르 창이공항에 도착한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왼쪽)과 파야레바 공군기지에 도착한 트럼프 대통령이 영접 나온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교장관과 악수하고 있다. [연합]

'세기의 담판' 혹은 '세기의 빅딜'로도 불리는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이 드디어 오늘 열린다. 싱가포르 현지시간으로 12일 오전 9시, LA시간으로는 11일 오후 6시다.

이번 회담에서 한반도 비핵화와 종전선언 및 평화협정이란 '통큰 합의'가 이뤄질지에 전 세계 이목이 집중된다. 당장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첫 대면'이라는 것 외에는 모든 것이 가능성이고 추측일 뿐, 구체적인 회담일정조차 철저히 베일에 가려져 있다.

그래도 한국 정부와 미주 및 전 세계 한인들은 이번 북미정상회담이 한반도에 항구적 평화를 가져 올 남북미 종전선언으로까지 이어질 수 있기를 간절히 바라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종전선언문에 서명할 것에 대비해 현지 합류를 준비하고 있고, 한인들도 '두 정상이 성공적 회담을 펼쳐, 한반도에 전쟁없는 세상을 만들어 주기를 바란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속속 쏟아지는 외신 보도로는 마냥 희망적이지만은 않다. 특히, 김정은 위원장이 현지시간으로 회담 5시간 만인 12일 오후 2시 싱가포르를 떠날 예정이라고 로이터통신이 '잠정적 계획'이라는 타이틀로 보도하면서 첫 북미정삼회담이 구체적 결실없이 '상견례'에 그치는 게 아니냐는 우려도 나온다. 로이터 보도를 두고, 일각에서는 양측이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 비핵화(CVID)'의 합의문 명시를 두고 막판 진통을 겪는 것이 아니냐는 관측도 있다.

워싱턴포스트도 '북미 정상이 북한의 핵 프로그램에 대해 어떤 종류의 합의를 만들어낼 수 있을지는 여전히 불투명하다'며 '지난 25년간 외교관들을 괴롭혀온 난제인 북한의 핵 프로그램 문제를 놓고 씨름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반대의 시각도 있다. 양측간에 이미 합의문 도출이 잠정 완료돼 굳이 긴 시간이 필요없을 가능성도 상정할 수 있다는 것이다. 북한과 미국 고위 실무진은 북미 정상회담 의제를 이미 여섯 차례나 협의한 만큼 그럴 개연성이 있다는 것이다.

뉴욕타임스는 '특히, 트럼프 대통령 입장에서는 전임 대통령들이 이루지 못한 부분에 대해 뭔가 가시적 성과를 보일 필요가 있을 것이며 비핵화와 평화협정에 대한 동시 협상도 가능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는 내용을 전하기도 했다. 북미 양측이 당초, '단독 정상회담→확대 정상회담→공동선언문 발표' 등의 순차적 일정을 검토한 것으로 알려져 회담 일정이 12일 늦은 시각까지 이어질 가능성도 여전하다. 회담이 순조롭게 진행될 경우 트럼프 대통령이 이튿날 현지에서 별도의 기자회견을 할 수도 있다는 얘기도 현지에서 나오고 있다.

'일괄 타결'이 아니더라도 북미 정상의 첫 조우 자체가 '성공적 과정의 시작이라 환영할 만한 일'이라는 해석에는 이견이 없다. 트럼프 대통령도 지난 1일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의 백악관 회동 후 "첫 만남은 서로 알아가는 자리이며 좋은 관계 구축으로 시작해서 궁극적인 '목표'에 도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미국의 비핵화 요구와 북한의 체제보장 요구에 대한 의미 있는 합의 결과만이라도 나온다면 추가 회담을 통해 CVID의 구체적 이행과 종전선언, 한반도 평화선언의 초석이 될 수 있을 것이기 때문이다.

<관계기사 3면·본국지>

관련기사 트럼프 김정은 싱가폴 세계언론 집결-25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