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5.2°

2018.11.15(THU)

Follow Us

벌떼에 수백 회 쏘인 여성 중태

[LA중앙일보] 발행 2018/07/17 미주판 12면 기사입력 2018/07/16 19:15

구조 나선 소방관 2명도 피해

레이크포리스트의 50대 여성이 벌떼에 수백 차례 쏘여 중태에 빠졌다.

오렌지카운티 소방국 발표에 따르면 이 여성은 16일 오전 10시30분쯤 벅랜드 레인 2300블록의 한 집 앞에서 벌떼의 습격을 받았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들은 벌떼에게 무차별 공격을 받고 있던 여성에게 소화약품을 살포했다. 그러나 이미 수백 차례나 쏘인 이 여성은 중태에 빠져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현재 치료를 받고 있다.

이 여성을 구하기 위해 접근하다 각각 수 차례씩 벌에 쏘인 소방관 2명도 병원에서 간단한 치료를 받았다. 소방대원들은 피해 여성이 벌떼의 공격을 받은 지점 인근 수풀 속에서 커다란 벌집을 발견했으며 전문가의 도움을 얻어 이를 제거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