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80.0°

2020.09.22(Tue)

식품안전현대화법(FSMA) 온라인으로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4/23 17:46

aT, 한국식품수입업체 현지화사업 강화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센터) LA지사가 식품안전현대화법(Food Safety Modernization Act·FSMA)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FSMA는 식품의약국(FDA)이 수입식품 유통에 대한 관리 감독을 강화하기 위해 만든 제도다. 지난 2011년부터 단계별로 시행되고 있다.

FSMA 중에서도 ‘수입식품 해외 공급자 검증(FSVP)’은 한국식품을 수입하는 국내 업체들에게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FSVP는 수입식품의 안전에 대한 수입자들의 책임을 묻는 제도다.

이에 따라 aT LA지사는 지난 2018년부터 FSVP 교육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비대면 교육을 위한 온라인 수업을 진행한다.

교육 과정에는 ▶J&B 푸드 컨설팅(5월6~7일), ▶ACI 법률 그룹(5월7~8일), ▶Binex(5월23~24일) 등 총 3가지가 있다. 각 수업은 총 3회에 걸쳐 진행되며, 해당 분야 지정 전문 자문기관을 통해 열린다.

한국산 식품 수입 실적이 증명된 수입업체 종사자는 누구나 수업을 신청할 수 있다. aT가 교육비의 90%를 지원해 부담없이 교육을 받을 수 있다.

aT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 “aT는 미국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국식품 바이어를 지원하기 위해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미국 식품 안전성 관리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신 이사는 “이번 교육프로그램 외에도 현지화지원 사업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라벨링, 수입식품검사, 포장패키지디자인개선, FDA 수입경보 해제 컨설팅, FSVP컨설팅, 가주 프로포지션 65 컨설팅 등이 해당된다.
이번 교육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aT 웹사이트(atcenteramerica.com)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