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5.0°

2020.08.08(Sat)

김민아, 중학생에 "혼자 있을때 뭐해"…정부 공식 유튜브 맞아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20/07/01 02:18



중학생에게 부적절한 질문을 하는 김민아. [유튜브 캡처]





정부의 유튜브 채널에서 중학생에게 부적절한 질문을 건넨 동영상이 문제가 됐다. 대한민국 정부 유튜브 채널이 5월 1일 게재한 동영상에서는 진행자인 김민아씨가 남자 중학생에게 “혼자 있을 때 뭐해요?” “그 에너지는 어디에 풀어요?” “여자친구 있어요?” 등을 질문했다.

해당 영상은 정부 유튜브 채널의 ‘왓더빽’ 시즌 2 중 세번째 에피소드다. 김민아씨가 국민들의 가방 속을 보며 일상에 대해 대화하는 주 1회 방송이었다.
시즌2는 코로나 19로 비대면으로 대화를 진행했고 이 방송에는 중학생이 출연해 가방 속을 공개했다. 주제는 코로나 19로 인한 온라인 수업. 중학생은 “집에만 있으니 엄마가 집에 잘 없어서 좋다”고 했고 그러자 진행자가 “혼자 집에 있으면 뭐하냐”며 “나랑 같은 생각을 하고 있나?”고 재차 물었다. 중학생은 대답을 이어가지 못했다.해당 동영상에는 ‘중학생한테도 선 없는 김민아...불쌍해ㅠㅠ 중학생’이란 소제목을 붙어있다.

이 채널은 문화체육관광부의 국민소통실 중 디지털소통제작과가 운영한다. 영상은 업로드 2개월 만에 문제 부분이 알려졌고, 이달 1일 오후 비공개로 전환됐다. 문체부의 디지털소통제작과 측은 “현장에서 촬영할 때는 중학생의 어머니도 있었고, 맥락상 큰 문제가 된다고 판단하지 못해 거르지 못했다”며 “국민에게 친근하게 다가가려는 컨셉이었는데 지금 보니 다소 문제가 될 수도 있겠다”고 해명했다. 문체부는 해당 부분을 편집해 추후 다시 업로드할 예정이며 “남녀노소가 모두 볼 수 있도록 문제없이 편집하겠다”는 입장이다.

진행자인 김민아씨는 전 기상캐스터로 ‘왓더빽’의 두 시즌 진행을 마쳤다. 시즌 3는 김민아씨가 일반 국민 대신 지자체에서 화제가 되는 공무원과 나누는 대화로 컨셉을 바꿨고 곧 새로운 영상이 업로드될 예정이다.

김호정 기자 wisehj@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클라라 안 플래너

클라라 안 플래너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