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5.4°

2018.09.21(FRI)

Follow Us

조지아크리스찬대 ‘빛나는’ 졸업장

박재현 기자
박재현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5/14 17:48

졸업생 55명에 학·석·박사 학위
‘MOU체결’ 류한승 목사도 졸업

13일 열린 조지아크리스찬대 졸업식에서 졸업생들과 학교 관계자들이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13일 열린 조지아크리스찬대 졸업식에서 졸업생들과 학교 관계자들이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조지아크리스찬대학(GCU)이 13일 애틀랜타 캠퍼스 강당에서 개최한 제24회 졸업식에서 학위수여자 55명을 배출했다.

졸업식에서는 경영대학, 기독대학, 음악대학, 신학대학 등에서 학사 15명, 석사 34명, 박사 6명을 배출했으며, 7명이 안마치료사 수료증을 받았다.

류한승 목사

류한승 목사

우등생들 중에서 이사장상은 이임순씨, 김은자씨가, 총장상은 이은희씨, 최윤정씨가 받았으며, 동문회장상, 성적우수상, 최우수논문상, 한인회장 상 등 총 14명이 수상했다.

또 ‘장애인의 날’ 기념예배를 위해 애틀랜타를 방문했던 생명샘 교회 류한승 목사가 학위를 받았다. 류 목사는 “한국의 ICU 신학대학과 조지아크리스찬대학이 MOU 체결되어 있어 학위를 받게 됐다”고 말했다.

김창환 총장은 “졸업한 후 마음이 평화롭고 기쁘고 즐거울 수 있는 하길 바란다”며 “기회가 주어졌을 때 지혜를 가지고 나보다 나를 더 낮게 여기는 모습으로 사회에 나간다면 삶이 더 빛날 뿐 아니라 하나님께서 주신 은혜를 많은 사람들에게 베풀 수 있는 축복의 아름다운길이 되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이날 김선배 이사장은 격려사를, 송상철 교회협의회장은 축사를 전했다. 신학석사로 졸업하는 서성수씨가 졸업생 대표로 연설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